UPDATED. 2020-06-06 22:20 (토)
신동근 의원, 인천 유치원 연합회와 정책간담회 개최
신동근 의원, 인천 유치원 연합회와 정책간담회 개최
  • 민영원
  • 승인 2020.04.08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치원연합회 애로사항 청취하고, 정책적 지원방안 논의
사진=미래통합당(인천 서구을)신동근 국호의원 치원연합회 애로사항 청취하고, 정책적 지원방안 논의)
사진=미래통합당(인천 서구을)신동근 국호의원 치원연합회 애로사항 청취하고, 정책적 지원방안 논의)

[데일리그리드=민영원] 8일, 더불어민주당 신동근(인천 서구을)의원이 인천 유치원 연합회와 정책간담회를 진행했다. 유치원 연합회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정책적 지원방안을 논의했다.
 
신 의원은 “20대 총선을 준비하면서 내걸었던 슬로건이 ‘아이와 엄마가 행복한 서구’이다.공약으로 내걸었던 약속을 지키기 위해 20대 국회에서는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고, 유아교육정책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 역할을 요청해왔다”며, “오늘 정책간담회에서 제안된 사안들에 대해서는 관계부처와 협의해 꼼꼼히 챙겨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유치원 연합회에서는 ▲사립유치원 유아교육 자율성확보, ▲사립유치원 교사 처우개선 지원확대, ▲돌봄교사 처우개선 지원 확대, ▲에듀파인 관리자 인건비 지원 등 다양한 정책들을 제안했다.
 
신 의원은 “양질의 유아교육이 이뤄지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교사처우문제가 개선되어야 한다”며, “현재 사립교사의 처우개선을 위해 교사수당이 지급되고 있으나, 공립교사와 차이가 많이 나고 있는 만큼, 단계적 인상을 통해 처우가 개선될 수 있도록 국회차원에서 살피겠다”고 말했다.
 
신 의원은 “인천 서구는 2~4인 세대가 62%로 신혼부부와 19세 이하 자녀를 둔 가족세대가 많은 지역이다. 때문에 타 지역보다 유아교육에 대한 수요가 많고, 유아교육에 대한 정책적 지원이 절실할 수밖에 없다”고 말하며, “유아교육 일선에서 노력해주시는 교원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양질의 유아교육이 제공될 수 있도록 애써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신 의원은 20대 국회에서 정책위 부의장, 원내부대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여당 간사를 역임하며 당의 ‘전략통’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지역구에서는 ‘인천 북부지원·지청 설치법과 수돗물 적수사태 재발방지법을 통과시키는 등 저력 있는 의정활동을 인정받아, 지난 3월 8일 인천서구을 단수후보로 확정됐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