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1:13 (월)
한국어촌어항공단, 코로나19 극복 위해 임원 급여반납
한국어촌어항공단, 코로나19 극복 위해 임원 급여반납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4.09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사장 등 임원 4개월간 월급30% 반납·기부, 임직원 특별성금 모금 및 수산물 소비 촉진운동 등 적극 전개
사진 = 한국어촌어항공단 C.I
사진 = 한국어촌어항공단 C.I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한국어촌어항공단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임원들의 급여반납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친다고 9일 밝혔다.

공단은 이사장을 비롯한 상임이사 등 임원진의 월급 30%를 4개월간 반납하고, 이를 통해 마련된 재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아울러 공단은 임원들의 급여반납과는 별도로 임직원 특별성금을 모금 중에 있으며, 4월 중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하는 등 내실 있는 사회공헌계획을 구체적으로 실행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공단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수산물 소비촉진 운동, 사랑의 헌혈 캠페인, 사랑의 꽃 선물 릴레이 캠페인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명용 이사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계실 국민들과 어업인들의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자발적으로 급여반납에 동참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공공의 이익을 대변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