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7 13:20 (일)
통합당 박수영, 세대비하 발언 "말 안 통하는 3040"
통합당 박수영, 세대비하 발언 "말 안 통하는 3040"
  • 최슬기 기자
  • 승인 2020.04.2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남구갑 박수영 SNS서 "3040 말 안 통해"
김대호 이어 또 통합당 세대비하 논란
(사진=부산남구갑 박수영 당선인 SNS)
(사진=부산남구갑 박수영 당선인 SNS)

[데일리그리드=최슬기 기자] 부산 남구갑에서 당선된 미래통합당 박수영이 "3040은 말이 잘 통하지 않는다"며 세대비하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박 당선인은 본인의 SNS에 "말이 잘 통하지 않는 3040과는 달리 20대는 얘기가 된다"며 "이 20대가 몇 년 지나면 3040이 되는데, 잘못된 반복학습으로 고착화되기 전에 호흡을 같이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경로당 가서 우리편 확인하고 안도하는 것에 그치지 말고, 중앙당이나 시당에서 포럼 형성을 확인하고 필요한 경우 강사도 소개해줘야 한다"며 "시간이 많이 들고 때론 피곤하기도 하지만, 이런 노력을 시작하지 않으면 보수의 미래는 없다"고도 덧붙였다.

 

이같은 세대비하 발언은 총선 전에도 논란이 됐었는데, 김대호 전 미래통합당 서울 관악갑 후보는 지난 6일 서울 선대위 회의 발언에서 "30대 중반부터 40대는 논리가 아니다. 막연한 정서이자 거대한 무지와 착각"이라고 발언해 제명되기도 했다.

막말 후보들을 강력 비판하고 대국민사과까지 했던 김종인 전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이 비대위원장으로 거론되는 가운데, 통합당의 고질적인 '꼰대 기질'이 고쳐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