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7 15:42 (일)
강화군, 신문-새시장지구 공공임대주택 올해 9월 착공
강화군, 신문-새시장지구 공공임대주택 올해 9월 착공
  • 민영원
  • 승인 2020.05.12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지구 451억 원, 310호 규모 공공임대주택사업 순항
사업지구 공터, 착공전까지 지역주민․관광객에게 무료 개방해 주차난 해소...특혜의혹 사실무근
사진=인천광역시강화군청, 신문지구 조감도
사진=인천광역시강화군청, 신문지구 조감도
[데일리그리드=민영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LH공사에서 시행하는 강화읍 신문·새시장지구, 길상면 온수지구 공공주택 사업이 계획대로 순항하고 있고, 사업지구 임시주차장 등 무료개방과 관련한 특혜의혹은 사실무근이라고 12일 밝혔다.
 
강화읍 신문지구는 원도심 스토리워크의 성공적 정착과 조양방직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면서, 주차난이 발생했다. 이에 군에서는 지역경제활성화와 주차난 해결을 위해 LH공사와 협의해 사업공터를 지역 주민과 관광객에게 사업착공 전까지 임시 개방해 주차공간 등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했다.
 
따라서, 신문지구내 공터는 LH공사에서 31억여 원을 들여 매입한 토지로 강화군이 600억 원을 투자해 조양방직 방문객이 사용하는 주차장을 마련해 준 것이라는 취지의 유언비어는 근거없는 거짓이다.
 
강화읍 신문·새시장지구 2곳에 건립될 공공임대주택은 2016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되었으며, 신문지구는 사업비 154억 원(국비 105억 원, LH 34억 원, 군비 15억 원)으로 130호를 공급하고, 새시장지구는 사업비 85억 원(국비 29억 원, LH 27억 원, 군비 29억 원)으로 40호를 공급할 계획이다.
 
길상면 온수지구는 2017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업비 182억 원(국비 112억 원, LH 34억 원, 군비 36억 원)으로 공공주택 150호를 공급할 계획이다.
 
현재 신문·새시장지구는 토지보상을 80% 완료하였으며, 온수지구는 국지도 84호선 확장공사 사업에 따라 사업지구계 변경절차를 진행 중이다.
 
향후 신문·새시장지구는 토지보상 완료 후 올해 9월 착공을 시작해 2021년 입주자 모집 공고를 거쳐 2021년 말 입주를 시작할 계획이며, 온수지구는 내년 2월 착공을 시작해 2021년 입주자 모집 공고를 거쳐 2022년 초 입주를 시작할 계획이다.
 
유천호 군수는 “마을정비형 공공임대주택 사업이 완료되면 젊은 층과 신혼부부에게 행복주택을 제공해 인구유입 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며, 주거 취약계층에게 임대료가 저렴한 양질의 주택을 제공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도 군민의 주거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군민이 행복한 강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