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7 13:20 (일)
농어촌공사 고양지사, 코로나19여파에도 농촌일손돕기에 '구슬땀'
농어촌공사 고양지사, 코로나19여파에도 농촌일손돕기에 '구슬땀'
  • 김기경 기자
  • 승인 2020.05.1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산서구 구산동 농가 찾아 고구마 심기와 폐비닐 수거 등 나서
[사진 농어촌공사 고양지사 제공]
[사진 농어촌공사 고양지사 제공]

[데일리그리드 고양=김기경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고양지사(지사장 문세동)는 13일 최근 코로나 19 여파로 인한 외국인 노동자 유입 감소 등으로 농촌 일손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문세동 지사장을 비롯한 직원 15명은 고양시 일산서구 구산동  농가를 찾아 1,000여평의 밭에서 고구마 심기와 폐비닐 수거 등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최근 생활속 거리두기로 전환된 가운데 실시된 농촌 일손돕기는 참여 전직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1m이상 간격을 유지하는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국민행동지침과 가이드라인을 준수하면서 농촌일손 돕기를 진행했다.

 

문세동 지사장은 “오늘 일손돕기가 코로나19로 인해 농번기에 노동력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농어촌공사 고양지사는 앞으로도 인력부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대한 지속적인 농촌일손돕기 활동을 통해 코로나19 극복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