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7 14:33 (일)
미추홀구 29번 확진환자 근무 청라 소재 마트 접촉자 7명 전원 ‘음성’ 판정
미추홀구 29번 확진환자 근무 청라 소재 마트 접촉자 7명 전원 ‘음성’ 판정
  • 민영원
  • 승인 2020.05.21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구청
사진=서구청

 인천 미추홀구 29번 확진환자가 근무하는 서구 청라 소재 마트의 직원 접촉자 7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서구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이재현 서구청장)가 21일 밝혔다.

 이들 접촉자 7명(서구 2명)은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A씨(미추홀구 29번, 학익2동 거주)가 근무하는 청라 와마트 직원 가운데 A씨와 직원식당과 휴게실에 동행해 접촉자로 분류됐다.

 

 아울러 서구는 다중이 이용하는 마트의 특성을 고려해 접촉자 7명을 포함해 마트 직원 95명(A씨 제외) 전원에 대해서도 검체채취를 완료했으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또한 A씨의 근무일인 지난 16일(11:47경~22:32경)과 18일(11:12경~21:28경) 청라 와마트를 방문한 구민 중 유증상자에 대해서도 서구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서구는 전날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은 후 청라 와마트 직원식당과 휴게실 및 전체 매장에 대한 방역을 실시했으며, 21일 오전 9시까지 폐쇄조치를 취한 바 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