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10:30 (화)
쿠팡,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물류센터 폐쇄...방역조치 진행
쿠팡,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물류센터 폐쇄...방역조치 진행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5.26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천물류센터 3월 오픈 이후 매일 2회 전문방역
- 타 물류센터로 고객 주문 대응
사진=쿠팡
사진=쿠팡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쿠팡은 지난 25일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부천 물류센터를 자체 폐쇄하고 고객 안전을 위해 방역조치에 들어갔다고 26일 밝혔다. 

쿠팡은 앞으로 부천 물류센터에 대해 추가 방역을 실시하고 해당 센터 직원을 전수조사할 방침이다. 이에 따른 추가 비용은 전액 쿠팡이 부담한다. 

쿠팡은 “고객이 주문하신 상품은 배송 전 최종 단계에서 한 번 더 소독하고 있어 안전하다"며 "단 한 명의 고객도 불안을 느끼지 않도록 안전이 확인될 때까지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전했다.

 

부천 물류센터는 지난 3월 2일 오픈 이후 지금까지 85일간 매일 2회, 170회 이상 전문방역 등이 진행됐다. 쿠팡은 향후 부천 물류센터의 안전이 완전히 확보될 때까지 운영을 중단할 예정이다. 이 기간 동안 부천 물류센터가 아닌 다른 물류센터를 통해 배송이 이뤄지게 된다.

쿠팡은 부천 물류센터를 포함한 전국 모든 물류센터에 열감지기를 설치해 감염증상이 있는 직원의 출입을 걸러냈다. 물류센터 안에서는 모든 직원이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작업해왔다. 고객들이 주문한 상품을 안전하게 받을 수 있도록 물류센터에서 매일 방역을 진행하고 모든 직원이 쓸 수 있는 충분한 분량의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비치했다.

쿠팡은 마지막 단계까지 안전한 배송이 이뤄지도록 배송 인력 역시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작업하도록 관리해왔다.

쿠팡 관계자는 “쿠팡은 고객의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조치뿐만 아니라 그 이상의 모든 조치를 취할 준비와 각오가 되어 있다”며 “고객이 주문하신 상품은 코로나19 위협으로부터 안전하다”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