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11:55 (화)
농협, 영농철 인력부족 해소 위한 일손돕기 나서
농협, 영농철 인력부족 해소 위한 일손돕기 나서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5.26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농협경제지주 임직원 강원 철원, 충남 부여, 경기 포천시 찾아
6일 농협경제지주 경영지원부 직원들이 강원도 철원군 철원읍 소재의 대마리마을을 찾아 육묘를 나르고 있다. [사진 농협 제공]
6일 농협경제지주 경영지원부 직원들이 강원도 철원군 철원읍 소재의 대마리마을을 찾아 육묘를 나르고 있다. [사진 농협 제공]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및 계열사 임직원들은 26일 전국 곳곳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인력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현장을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농협경제지주 김봉철 경영지원부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자매결연 마을인 철원군 철원읍 대마리마을을 찾아 모내기, 옥수수 심기 등 일정이 시급한 농작업 위주로 일손을 보태었으며, 마을 농가들과의 오찬 간담회를 열어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같은 날 농협양곡 강석헌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들도 부여군 세도면에 위치한 완나리농장을 방문해 황금토마토 수확, 영농폐기물 수거 등 영농철 인력부족 해소를 위한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농협축산물유통사업소 양호진 소장 등 임직원들도 26일 경기도 포천시 일동면 소재 기산1리 자매결연마을을 찾아 한우농가 축사 청소, 배수로 작업, 마을 환경정비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농협경제지주 김봉철 경영지원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리 농촌의 일손부족이 심화되면서 이를 함께 극복하고자 일손돕기를 실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해 지속적으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