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3 22:20 (월)
SK T1 페이커, 앞으로 삼성전자 모니터 쓴다
SK T1 페이커, 앞으로 삼성전자 모니터 쓴다
  • 윤정환 기자
  • 승인 2020.05.2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T1과 게이밍 파트너십 체결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독점 전달키로
1
사진=e스포츠 전문기업 T1의 리그오브레전드(LoL) e스포츠 팀 선수들이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를 소개하고 있다. 왼쪽부터 에포트(이상호), 테디(박진성), 페이커(이상혁), 칸나(김창동), 커즈(문우찬) 선수

페이커(이상혁)를 포함한 SK T1 선수들이 앞으로 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Odyssey)를 사용하게 된다.

삼성전자는 27일 e스포츠 전문기업 SK Telecom CS T1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게이밍 모니터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삼성전자는 T1 선수들에게 자사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G9와 G7을 독점으로 제공한다.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G9(49형)과 G7(32·27형)은 ▲1ms 응답속도 ▲240Hz 고주사율 ▲아이 컴포트(Eye Comfort) 인증 ▲세계 최고 곡률 1000R QLED 커브드 패널을 탑재한 제품이다.

오디세이 G9, G7의 국내 출시는 오는 6월로 계획돼 있다.

T1은 올해 상반기에 개소하는 T1 서울 사옥 내 e스포츠 선수 전용 훈련 공간을 ‘삼성 플레이어 라운지’라고 명명한다. 독점 제공된 모니터는 이곳에 설치된다.

이외 T1 선수들은 향후 e스포츠 대회에서 삼성전자 게이밍 통합 브랜드 ‘오디세이’ 로고를 부착한 유니폼을 입게 된다.

T1 소속 ‘페이커’는 “팬들의 응원과 기대에 부응해 좋은 성적을 내고, 더불어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를 전세계 e스포츠 팬들에게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하혜승 전무는 “e스포츠 산업의 발전을 위해 게임 업계와 전략적인 협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T1은 SK텔레콤과 미국 미디어·엔터테인먼트 그룹 ‘컴캐스트(Comcast)’가 지난해 합작 설립한 e스포츠 전문기업이다. 

현재 리그오브레전드(LoL)’, ‘배틀그라운드’ 등 게임 대회에서 활약하는 10개의 e스포츠 팀을 운영하고 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