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4 22:20 (목)
웹젠, 대천사의 귀환 ‘뮤 아크엔젤’ 구글 플레이스토어 출시
웹젠, 대천사의 귀환 ‘뮤 아크엔젤’ 구글 플레이스토어 출시
  • 강민수 기자
  • 승인 2020.05.27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웹젠
사진=웹젠

[데일리그리드=강민수 기자] 웹젠이 신작 모바일 MMORPG '뮤 아크엔젤' 한국서비스를 시작했다.

27일 웹젠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부터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뮤 아크엔젤'의 정식서비스를 시작했다. 동시 출시 예정이던 iOS 버전은 애플 앱스토어의 검수가 늦어졌다.

웹젠은 앱스토어와 조율을 서둘러 검수를 마치는 대로 즉시 서비스를 시작한다.

 

'뮤 아크엔젤'은 원작인 PC온라인게임 '뮤 온라인' 장점들을 모바일플랫폼에 그대로 구현해 상반기 모바일 MMORPG 기대작으로 꼽혀왔다.

특히 풍부한 전투 및 사냥, 파밍 콘텐츠를 확보해 PC MMORPG 수준의 재미와 몰입감을 구현했다.

시나리오상으로는 게임 내 최상위 아이템 '대천사 무기'를 두고 벌어지는 여정을 시리즈 스핀오프 형식으로 풀어 기존의 '뮤' 시리즈 게임과 구분했다.

게임 내 최상위 등급 아이템 '대천사 무기'를 얻기 위해 경쟁하는 '공성전'을 비롯해 길드 단위로 게임을 함께 즐기는 길드 콘텐츠를 담아 게임 재미와 완성도도 높였다.

지난 5월, 1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비공개테스트에서는 ‘뮤’ 시리즈 게임 첫 등장한 ‘여성 흑마법사’가 테스트 참가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길드 경매장’ 등 길드 콘텐츠도 큰 기대를 모았다.

웹젠은 '뮤 아크엔젤'의 출시와 함께 다양한 기념 이벤트도 시작했다.

우선 다음달 4일까지 게임 내 보스 몬스터를 처음 처치한 게이머와 같은 기간에 매일 캐릭터의 레벨, 장비, 전투력 등 각각 부문에서 1위에 오른 게이머에게 '유니크 장비 상자'를 지급한다.

공식 커뮤니티 이벤트 게시판에 '뮤 아크엔젤'의 출시를 축하하는 게시글을 남기거나, 제시된 게임퀴즈를 맞힌 회원 중 각각 300명과 200명을 추첨해 게임에서 사용하는 보석 아이템들을 선물한다.

게임공략을 작성한 회원 중 추첨을 거쳐 '구글 기프트카드'도 제공한다.

자세한 정보는 게임의 공식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