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3 22:20 (월)
KLPGA 백경림, 2020 무안CC·올포유 드림투어 6차전 생애 첫 우승
KLPGA 백경림, 2020 무안CC·올포유 드림투어 6차전 생애 첫 우승
  • 이시은 기자
  • 승인 2020.06.17 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KLPGA
사진 = KLPGA

[데일리그리드=이시은 기자] 지난 16일, 전라남도 무안군에 위치한 무안 컨트리클럽(파72/6,479야드)의 남A(OUT), 남B(IN) 코스에서 열린 ‘KLPGA 2020 무안CC·올포유 드림투어 6차전(총상금 1억 원, 우승상금 1천8백만 원)’ 최종일, 백경림(23)이 최종합계 11언더파 133타(68-65)를 기록하며 생애 첫 우승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백경림은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 공동 8위로 최종라운드를 맞이했다. 백경림은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8개와 보기 1개를 추가해 생애 첫 우승을 만들어냈다.

백경림은 “선두와 타수 차이가 커서 우승을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아직도 꿈같고 믿기지 않는다”면서 “먼저 그동안 골프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해주신 부모님, 레슨 해주시는 최현 프로님 그리고 항상 힘들 때마다 의지할 수 있는 친구들에게 감사하다”며 우승 소감과 감사 인사를 전했다.

 

2016년 입회 후 첫 우승을 할 수 있었던 원동력에 대해 백경림은 “퍼트가 우승하게 해준 것이나 다름없다. 올겨울 발목 인대 부상으로 인해 동계훈련을 가지 못했다”며 “한 달이라는 긴 시간 입원하고, 다리 움직임을 최소화하기 위해 퍼트 연습에 큰 비중을 두며 재활과 훈련을 했다. 이번 대회에서 그 노력이 빛을 발한 것 같다”고 전했다.

추후 목표에 대해 백경림은 ”대회 내내 흔들렸던 샷을 올 시즌 내로 고쳐 드림투어 1승을 추가할 것이다. 드림투어 2승을 통해 상금순위 20위 안에 들어 정규투어에 진입하고 더 나아가 정규투어 1승을 목표로 노력하는 선수가 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이밖에, 지난 3차전 우승자 안지현(21,아델리오코스매틱)은 최종라운드에서 10개 버디를 추가하며 최종합계 10언더파 134타(72-62)를 기록해 정지유(24)와 공동 2위로 대회를 마쳤고, 1차전과 5차전에서 우승하며 현재 상금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는 김재희(19,우리금융그룹)는 최종합계 5언더파 139타(67-72) 공동 20위로 대회를 종료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