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5 10:37 (토)
농협상호금융, KIC와 해외 공동투자 협약 체결
농협상호금융, KIC와 해외 공동투자 협약 체결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7.13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한국투자공사와 4억달러 규모 해외 사모주식 투자
이재식 농협상호금융 대표(왼쪽)와 최희남 한국투자공사 사장이 13일 서울 중구 한국투자공사(KIC) 본사에서 해외 사모주식 공동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농협 제공]
이재식 농협상호금융 대표(왼쪽)와 최희남 한국투자공사 사장이 13일 서울 중구 한국투자공사(KIC) 본사에서 해외 사모주식 공동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농협 제공]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13일 서울 중구 한국투자공사(KIC) 본사에서 해외 공동투자 협약을 체결했다.  

투자규모는 4억달러(USD)로 농협중앙회는 1억달러, KIC는 3억달러를 한도로 조성되며, 해외 우량 기업 사모주식에 투자를 하게 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농협상호금융은 우수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한 한국투자공사와 정보를 공유하여 양질의 해외투자 자산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며, 초저금리 시기에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통해  수익률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급변하는 투자환경 속에서도 양 기관의 파트너십이 더욱 강화되고, 우량한 글로벌 대체자산을 발굴하여 공동 투자를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우량자산 투자로 인한 수익은 결국 농촌 및 지역사회에 환원될 것이며, 이를 통해 변함없이 농업인, 국민과 함께 성장하는 농협 상호금융이 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