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3 12:12 (목)
넷마블, 신작·빅히트 상장 기대에 52주 신고가 경신
넷마블, 신작·빅히트 상장 기대에 52주 신고가 경신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7.14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넷마블
사진=넷마블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넷마블이 장중 52주 신고가를 경신하며 강세다. 

하반기 신작 출시와 함께 넷마블이 지분을 보유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상장 기대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13일 넷마블은 전 거래일보다 4.71% 뛰어오른 13만3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한때 5.88% 상승한 13만5000천원까지 올라 52주 신고가를 새로 쓰기도 했다. 이로써 넷마블은 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이날 종가는 지난달 말 10만500원과 비교해 32.84%나 뛰어오른 수준이다.

김동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올해 넷마블은 하반기 다수의 신작 출시를 통해 글로벌 게임회사로서의 평가가치를 회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평가했다.

한편, 넷마블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지분 25.1%를 보유한 2대 주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