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2 22:20 (수)
SK네트웍스 민팃, 중고폰 기부 1만대 돌파
SK네트웍스 민팃, 중고폰 기부 1만대 돌파
  • 윤정환 기자
  • 승인 2020.07.22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고폰 거래기기인 ‘민팃ATM’이용 고객이 기부한 중고폰이 1만대를 돌파했다. 중고폰 리사이클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사업을 개시한 지 1년 만의 성과다. 사진은 고객이 민팃ATM을 이용해 중고폰 평가액을 기부하고 있는 모습.
사진=고객이 민팃ATM을 이용해 중고폰 평가액을 기부하고 있다.

SK네트웍스의 ICT 리사이클 사업 브랜드 민팃은 비대면 중고폰 거래기기인 ‘민팃ATM’ 이용 고객이 기부한 중고폰이 1만대를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민팃은 지난해 7월말 투명하고 안전한 중고폰 유통을 위해 폰 기능 점검 및 시세 조회, 매입과 정산을 현장에서 한번에 진행하는 민팃ATM을 선보였다. 

이 기간 민팃ATM을 통해 수거한 중고폰은 총 18만7000대로, 고객 20명 가운데 한 명 이상이 기부를 선택한 셈이다. 고객들의 기부금액 합계는 2000만원 수준. 

 

민팃은 연말 기부 폰 1대당 1만원을 추가 지원하는 캠페인 등의 방법으로 2000만원의 기부금을 조성, 총 4000만원을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해 ICT 취약계층의 교육을 도왔다. 

민팃 관계자는 “점점 더 많은 고객이 민팃ATM 이용에 동참하고 있어, 향후 생활 속 기부문화를 확산하는 데 민팃이 더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