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1 17:49 (화)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장태산 숲속서 가족사랑실천 워크숍 개최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장태산 숲속서 가족사랑실천 워크숍 개최
  • 이시은 기자
  • 승인 2020.07.28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26일 대전 장태산 국민여가운동본부, 한국여가복지학회 회원 대상
사진=대한민국가족지킴이
사진=대한민국가족지킴이

[데일리그리드=이시은 기자] 대한민국가족지킴이는 대전 장태산 황토가마 팬션에서 지난 25일~26일 1박2일 일정으로 산하기구인, 국민여가운동본부, 한국여가복지학회 회원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알맞은 정책 세미나 및 가족사랑실천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에 가족지킴이 자문위원인 장종태 서구청장, 이창기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총재, 최운실 부총재(유네스코 평생교육국제기구 부의장), 오서진 이사장. 한국여가복지학회 함석종 회장을 비롯한 학회연구원 및 가족지킴이의 서울, 세종, 포항, 대구, 구미, 인천, 서울, 오산, 음성대전 등 많은 회원들이 참석한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에 만전을 다하여 진행되었다. 이번 연수는 코로나19발생 이후 가족 간의 접촉이 밀접해지는 가운데 가족 간의 관계 개선과 소통을 위한 대응방안을 모색해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게 하고 여가 활용방안을 찾기 위해 열렸다.

사진=대한민국가족지킴이
사진=대한민국가족지킴이

이날 오전 10시~12시까지 오전 연수는 정혜련 수석부회장 (남예종 예술 실용전문학교 부학장)의 주재로 코로나 언택트 평생교육에 관하여 한국여가복지학회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오서진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대한민국 언택트 가족관광지 100선으로 유명한 대전의 장태산에서 '가족사랑 다지기' 연수를 개최하게 된 것을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코로나 위기를 잘 극복하고 있는 대한민국의 저력은 가족사랑에서 비롯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창기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총재는 환영사에서 "코로나19사태 이후 가족의 소중함이 더욱 커지는 가운데 가족을 어떻게 사랑하고 어떻게 지켜야 할 것인지, 그리고 여가시간을 가족과 함께 어떻게 보내야 값진 것인지를 고민해봐야 하는 시점에서 장태산 연수가 모멘텀이 되기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축사에서 "가족의 휴양지인 장태산에서 가족사랑을 다지기 위한 연수가 열린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대전 서구가 가족사랑의 으뜸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특히 장 청장은 "나라사랑의 출발점은 가족사랑이라는 점에서 오늘의 연수가 가족과 나라를 동시에 살리는 연수가 되기를 바란다"며 "여가를 어떻게 활용해야 할지에 대해 방황하는 가족들에게 이정표가 되어 주는 뜻 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함석종 한국여가복지학회 회장(강릉원주대학교 교수)은 "여가복지에서 가족여가력에 대한 중요성을 부각하며, 학회 연구원들이 여가산업, 여가복지에 대하여 정책적으로 토론하고 연구를 지속적으로 진행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어진 연수에서는 이창기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총재의 '삶의 자세', 최운실 부총재 (아주대 교수)의 '변화의 의지', 김기복 온누리청소년문화재단 이사장의 '공동체의식', 오서진 대한민국가족지킴이 이사장의 '공감과 배려'에 대한 강연이 있었다. 또 함석종 강릉원주대 교수의 '코로나시대의 가족여가활용방안'에 대한 발제와 토론이 이어졌다.

다음날 이어진 연수는 (사)대한민국가족지킴이 산하의 한국여가복지학학회 함석종회장과 회원들과 아침 미팅을 마치고, 장태산 메타세쿼이아 숲속을 거닐며 휴양림숲속 어드벤처(스카이웨이 및 스카이타워)에서 맞은편 등산로와 연결되는 출렁다리를 건너며 장태산 숲속의 풍광과 건강한 피톤치드를 마시며 8월에 진행될 한국여가복지학회 세미나에 대하여 논의하며 오후2시 워크샵을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