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9 07:20 (목)
인천해경, 야간 해루질 중 해상 고립된 40대 구조
인천해경, 야간 해루질 중 해상 고립된 40대 구조
  • 민영원
  • 승인 2020.08.0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인천래양경찰서,영흥도 안도 해루질 거립자를 구조하고있다
사진=인천래양경찰서,영흥도 안도 해루질 거립자를 구조하고있다

[데일리그리드=민영원] 인천해양경찰서는 5일 오전 01시 29분경 인천 영흥면 안도 인근 해상에서 야간 해루질을 하다가 고립된 A씨(남, 42세)를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A씨는 4일 밤 11시경 조개 등을 채취하고자 바다에 들어가 해루질 중 갑자기 물이 차올라 구조요청을 하였다.

신고를 접수한 인천해경은 영흥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출동시켰으며, 평소 야간 지형 숙지 및 고립 위험지역을 사전에 파악하고 있어 출동 후 바로 바위 위에 올라가 있는 고립자를 확인하고 고무보트를 내려 A씨를 안전하게 구조하여 귀가 조치하였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연안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해루질 등 바닷가에서는 단독행동은 피하고 물이 들기 이전에 미리 안전지대로 이동해야 하며 특히, 구명조끼 착용 등 안전장구를 잘 갖추고 스마트폰 신고 어플 ‘해로드’ 등 사고 대비 신고요령 등을 숙지해야 한다.”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