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2 22:20 (화)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 안양소년원 찾아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 안양소년원 찾아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8.13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위한 '복날맞이 사랑의 삼계탕' 전달
13일 경기도 안양시 안양소년원(원장 이영호(가운데 오른쪽))에서 정영일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 대표(가운데 왼쪽)가 복날맞이 사랑의 삼계탕을 전달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 농협 제공]
13일 경기도 안양시 안양소년원(원장 이영호(가운데 오른쪽))에서 정영일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 대표(가운데 왼쪽)가 복날맞이 사랑의 삼계탕을 전달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 농협 제공]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대표 정영일)는 8월 13일(목) 안양소년원(원장 이영호)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복날맞이 사랑의 삼계탕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식은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가 코로나19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축산물 소비촉진과 소년보호기관 수용소년의 건강증진 및 사회건전 복귀 응원을 위해 마련됐으며, 안양소년원 여학생 110명, 교사 90명 등에게 농협 목우촌 삼계탕 210개, 수박 30통을 제공했다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 정영일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농업·농촌에서 생산하는 우수한 농축산물에 대한 소비확대와 소년보호기관 수용여학생들의 건강 증진 도모와 사회에 복귀을 응원합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양소년원 이영호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일손부족과 농축산물 생산감소로 농촌의 어려움을 잘 알고 있고, 이러한 시기에 우리 소년원을 방문하여 따뜻한 사랑을 나눠주셔서 감사하다”며 마음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