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9 22:20 (화)
농협, 수확 앞두고 마스크 착용한 허수아비 설치
농협, 수확 앞두고 마스크 착용한 허수아비 설치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9.08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박물관, 코로나19 종식 및 풍년기원
한 시민이 아이와 함께 서울시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장에 설치된 허수아비를 관람하고 있다.[사진 농협 제공]
한 시민이 아이와 함께 서울시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장에 설치된 허수아비를 관람하고 있다.[사진 농협 제공]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농협중앙회 농업박물관은 곡식이 무르익어가는 절기인 백로(白露)를 맞아 땀 흘려 지은 농사를 잘 지켜달라는 염원을 담은 허수아비를 서울시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장에 설치했다. 

이번에 설치된 허수아비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세태를 반영해 마스크와 방역복을 착용하고 있는가 하면,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허수아비들 사이에도 간격을 두고 서 있는 것이 특징이다.

농협중앙회 농업박물관은 곡식이 무르익어가는 절기인 백로(白露)를 맞아 땀 흘려 지은 농사를 잘 지켜달라는 염원을 담은 허수아비를 서울시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장에 설치했다.
농협중앙회 농업박물관은 곡식이 무르익어가는 절기인 백로(白露)를 맞아 땀 흘려 지은 농사를 잘 지켜달라는 염원을 담은 허수아비를 서울시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장에 설치했다.

농업박물관은 이번 행사로 잊혀져가는 농경사회의 풍속을 통해 함께 사는 공동체 정신을 함양하고, 협동정신과 농업인의 땀의 가치를 배우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