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30 18:04 (수)
7월 방한 외국인 6만명...전년比 96% 감소
7월 방한 외국인 6만명...전년比 96% 감소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9.1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하늘길이 막힌 가운데 지난 7월 약 6만명의 외국인이 한국을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한국관광공사가 발표한 한국관광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 7월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수는 6만1012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95.8% 줄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이 1만1922명으로 가장 많았고, 필리핀이 1만166명으로 두 번째, 가장 많은 입국객 수를 기록해왔던 중국은 9738명으로 세 번째로 밀려났다.

 

1만1922명을 기록한 미국 입국객 수는 전년 동월 대비 87.8% 감소했다. 필리핀과 중국은 각각 65%, 98.1% 줄어 중국 입국객 수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까지 중국에 이어 가장 많은 입국객이 방한했던 일본도 올해 7월 755명 입국에 그치며 작년 동월에 비해 99.7% 급감했다.  
 
한편, 지난 7월 해외로 출국한 국내 관광객은 6만5936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97.5% 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