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22:20 (금)
진중권 "북 피격 사태 '국가의 역할' 따져 묻는 것" 가장 중요한 이유
진중권 "북 피격 사태 '국가의 역할' 따져 묻는 것" 가장 중요한 이유
  • 안기한
  • 승인 2020.09.28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관계 개선, 물론 중요 하지만 그보다 중요한 것은 국민의 생명이다"

[데일리그리드=안기한 기자]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북에서는 국가적 대의를 위해 개인의 희생은 묻어두고 넘어가는 게 당연할지 몰라도, 남한은 다르다는 것을 분명히 알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진중권 페이스북
진중권 페이스북

진 전 교수는 지난 27일 밤 페이스북을 통해 심상정 대표 “피격사건 관련 대북규탄결의안 채택해야”라는 기사 제목을 링크한 후"물론 북한이 이례적으로 신속하게 사과를 한 것은 평가한다"며"하지만 현재로서는 그저 통일전선부의 통지문이 한 장 왔을 뿐, 북한정부나 국가원수의 공식사과가 있었던 것은 아닌 것으로 압니다"라고 게제하면서"그런 의미에서 대북규탄 결의안은 채택되어야 한다"라며"그래야 저쪽에서 다시 이런 상황이 벌어질 때 조금이라도 더 신중하고 조심스럽게 대응하겠지요"라고 주장했다.

이어"그보다 중요한 것은 이번 사태에서 '국가의 역할'을 따져 묻는 것"이라며" 상황의 인지, 상황의 평가, 상황의 보고와 대처에서 정부와 대통령이 과연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서 했어야 할 기능을 제대로 발휘했는가. 그리하여 상황에 대한 오판과 안이한 자세로 인해 혹시 살릴 수도 있었을 사람을 살리지 못한 것은 아닌가. 국회에서 따져 물어야죠"라고 강조했다.

 

진 전 교수는 "남북관계 개선, 물론 중요하다"며" 하지만 그보다 중요한 것은 국민의 생명이다"라고 강조하면서"둘이 충돌할 때 어느 가치를 앞세워야 할지, 우리에게는 분명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어"어쩌면 이게 남북 두 체제의 가장 중요한 차이인지도 모른다"며"북한에 이를 분명히 알려야 한다"고 강조하면서"북에서는 국가적 대의를 위해 개인의 희생은 묻어두고 넘어가는 게 당연할지 몰라도, 남한은 다르다는 것을.."이라고 게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