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22:20 (금)
셀트리온헬스케어, 브라질 항암제 수주 잇따라 성공
셀트리온헬스케어, 브라질 항암제 수주 잇따라 성공
  • 윤정환 기자
  • 승인 2020.10.13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주마·트룩시마, 브라질 정부 입찰...중남미 시장 공략
1
사진=셀트리온헬스케어 허쥬마

[데일리그리드=윤정환 기자]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3일 허쥬마(트라스투주맙)와 트룩시마(리툭시맙)이 중남이 최대 제약시장인 브라질에서 잇따라 수주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브라질은 중남미 바이오제약 시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핵심 국가이다. 최근 브라질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의료 재정 부담을 완화시킬 수 있는 바이오시밀러 도입을 적극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다. 

셀트리온헬스케어의 '허쥬마'는 브라질 최대 규모의 트라스투주맙 연방정부 입찰에서 글로벌 제약사들을 제치고 수주에 성공했다. 

 

이에 따라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향후 1년 간 브라질 트라스투주맙 시장의 약 40%에 해당하는 공공시장에 ‘허쥬마’를 공급할 예정이다.

‘트룩시마’ 역시 지난 주에 브라질 주정부 입찰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큰 상파울루 입찰에서 수주에 성공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허쥬마’, ‘트룩시마’ 수주를 통해 브라질 내 항암제 포트폴리오를 강화한 만큼 지속적인 처방 확대를 목표로 현지 인력을 확충하는 등 주요 이해관계자들을 대상으로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최근 중남미, 아시아 시장에서 바이오시밀러 리딩 포지션을 구축하고 있다”며 “앞으로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셀트리온은 올해 들어 총 6개 주정부 입찰에 승리하면서 성공적인 브라질 시장 확대를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