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4 22:20 (월)
생명보험협회, 남성·여성질환..."가볍고 쉽게 대비하세요"
생명보험협회, 남성·여성질환..."가볍고 쉽게 대비하세요"
  • 김호성 기자
  • 승인 2020.10.29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립선암, 유방암, 자궁경부암(환자수 증가) 발병률 매년 증가 추세
자료 = 생명보험협회

[데일리그리드=김호성 기자] 최근 서구적 식습관과 스트레스, 운동 부족 등으로 인해 남성·여성질환이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20∼30대 이하에서 높은 증가율을 보이고있다.

대표적인 남성질환인 전립선암의 경우 최근 5년간 환자수가 56.2%, 발생자수가 33.4% 증가하였으며, 유방암은 연 5% 내외로 발병률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자궁경부암은 30대 이하 여성을 중심으로 환자수가 크게 늘어나고 있다.

생식기나 유방에서 주로 발현되는 남성 ․ 여성질환은 특유의 사회적 분위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대비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다.

 

생명보험업계에서는 특약 또는 주계약 상품을 통해 합리적인 수준의 보험료로 남성 ․ 여성질환의 진단비, 수술비 등을 든든하게 보장한다. 또한, 온라인으로 비대면 보험가입이 가능하여 소비자 편의성을 제고하고있다.

30대 남성, 전립선 질환 대폭 증가하고 있다.전립선 질환은 전체 환자의 95%가 50대 이상일 정도로 중년 남성을 대표하는 질환이지만,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전립선비대증으로 병원을 찾은 30대 환자가 2014년 12,006명에서 2018년 15,997명으로 33%나 증가하였다. 식습관, 스트레스 등 생활패턴 변화와 증상이 있을 때 조기에 병원을 방문하는 경향이 늘어난 것이 젊은 환자가 증가한 주요인으로 보인다.

남성은 위암, 폐암, 대장암, 전립선암, 간암 순으로 암이 발병하는데,  전립선암의 비중은 2013년 8.4%에서 2017년 10.5%로 증가하였다. 환자수는 2015년 61,973명에서 2019년 96,814명으로 56.2% 증가하였고, 발생자수는 2013년 9,594명에서 2017년 12,797명으로 33.4% 증가하였다.

전립선암은 생존율(5년 상대생존율 94.1%)이 높지만, 암 치료 후 면역력 저하로 인해 다양한 후유증이 나타날 수 있어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자료 = 생명보험협회

여성암 발병원인 1위 유방암이 매년 증가 추세에 있다. 여성은 유방암, 갑상선암, 위암, 폐암, 간암 순으로 암이 발병하는데, 2016년부터 유방암이 갑상선암을 제치고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여성의 경우 대부분의 암이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으나, 유방암은 2002년 이래로 발병률이 연간 5% 내외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16년 기준 유방암 진단의 중앙나이는 51.5세이며, 40대가 8,843명으로 가장 많이 발생한 연령군이다.

유방암은 갑상선암과 함께 생존율(5년 91.2%, 10년 84.8%)이 높지만, 사망자는 1990년 10만 명당 2.8명에서 2018년 9.6명으로 증가하였다. 유방암 선별검사시 사망률이 15∼30% 감소하는 만큼 정기적 검진*을 받고, 규칙적인 운동이나 절주 등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하여야 한다.

자궁경부암 환자수 증가율이 20대 이하가 가장 높았다. 자궁경부암은 여성암 발병원인 7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발병 환자수 및 진료비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

연령별 자궁경부암 환자수를 보면, 40∼50대가 전체의 51.7%를 차지하고 있으나, 연평균 환자수 증가율은 20대 이하가 3.6%로 가장 높다. 젊은 여성은 적정 치료시기를 놓칠 경우 향후 임신이나 출산에 문제가 생길 수 있어, 예방접종이나 정기검진을 통한 대비가 필요하다. 자궁경부암의 발생률은 최근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으나, 생존율이 유방암, 갑상선암 대비 높지 않은 만큼, 적기에 치료받는 것이 중요하다.

생명보험업계 관계자는 "전립선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등 남성·여성 특정암 진단시 보험금 지급한다"면서 "유방암의 경우 유방절제술 또는 유방재건술 수술시, 남성특정질환의 경우 생식기·비뇨기계 질환으로 수술시 보험금을 지급한다"고 말했다. 또한 "미니보험, DIY보험 형태로 꼭 필요한 보장만 선택하여 저렴한 보험료로 설계 가능하다"면서 "온라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비대면으로 설계사를 통하지 않고 간편하게 가입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색보험으로 군복무 중인 장병에게 특화된 보험이 있으며, 군인 다발성 상해 및 질병을 폭넓게 보장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