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2 22:20 (월)
CJ프레시웨이, 3Q 영업익 118억원...전년比 33% ↓
CJ프레시웨이, 3Q 영업익 118억원...전년比 33% ↓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11.11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J프레시웨이
사진=CJ프레시웨이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CJ프레시웨이는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11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3% 감소했다고 11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6513억원으로 15%줄었다. 다만 직전 분기인 2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4%, 영업이익은 336% 늘었다.

주력 사업인 식자재 유통 부문은 코로나19가 진정세를 보였던 7~8월 중순 휴가철과 맞물리면서 2분기 보다 외식업체 매출이 증가한데 이어 복지관 등에 공급되는 급식 식자재 물량과 어린이집 신규 공급 증가가 실적 개선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됐다.

단체급식 부문은 IT 및 제조 산업체 신규 수주와 골프장 식음매출 회복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또 자회사인 조미식품 전문회사 송림푸드는 HMR 제품에 포함되는 소스류 수요 증가로 별도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21% 증가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 19 상황에서 실적 개선을 위해 다각도의 사업 혁신을 준비하고 실행하고 있다"며 "상품경쟁력을 강화하고 맞춤형 영업활동을 확대하는 한편 효율적인 고정비 관리를 통해 수익성 개선에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