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6 07:20 (토)
거짓·과장으로 소비자 기만한 온라인 외국어 강의 사이트 과징금 '철퇴'
거짓·과장으로 소비자 기만한 온라인 외국어 강의 사이트 과징금 '철퇴'
  • 임영규 기자
  • 승인 2016.12.1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정재찬)는 거짓·과장 및 기만적 방법으로 소비자를 유인한 10개 온라인 외국어 강의 사이트 운영 사업자에게 시정명령 및 과태료 처분을 내렸다.

사업자들이 부과받은 과태료는 모두 3,050만 원이며  ㈜글로벌콘텐츠리퍼블릭(글로벌21), ㈜문정아중국어연구소(문정아중국어), ㈜에스제이더블유인터내셔널(시원스쿨), ㈜에스티유니타스(영단기), ㈜와이비엠넷(YBM시사), ㈜유비윈(랭귀지타운), ㈜윤재성영어(윤재성소리영어), ㈜챔프스터디(해커스인강), ㈜파고다에스씨에스(파고다스타), 한국교육방송공사(EBSlang) 등 (가나다순, 이하 같음) 등이 처벌을 받았다.

처분을 내린 공정위는 학생, 취업준비생 등을 대상으로 수강생 모집을 위한 자극적 광고가 만연하고 있는 온라인 강의 시장에서의 거짓·과장 및 기만적 광고 관행이 개선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