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1 22:20 (일)
서울상의, 서울시 중소상공인 30여명 베트남 시장 개척단 파견
서울상의, 서울시 중소상공인 30여명 베트남 시장 개척단 파견
  • 전경연 기자
  • 승인 2018.05.15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대한상의

[데일리그리드 = 전경연 기자] 서울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는 신흥 거대시장으로 떠오르는 베트남에 서울시내 소재한 중소상공인으로 구성된 시장개척단을 15일 처음으로 파견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참여하는 기업들은 서울시 25개구 상공회로 조직된 서울경제위원회(위원장: 최재영 강남구상공회 회장)에서 선정된 30여개 기업이다. 이번 참여 기업들의 업종은 화장품 관련 기업이 5개사로 가장 많았으며 기계관련 기업 4개사, 건축관련 기업 2개사 순이다.

이번에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비즈니스 상담회’에는 베트남측 기업인이 당초 예정된 150명보다 2배 많은 300여명이 신청하는 등 한국기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또한 서울 소재 중소기업의 베트남 시장진출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서울상의 서울경제위원회와 주베트남 한국상공인연합회는 MOU를 체결하여 현지 사업환경과 한국진출 기업들의 노하우 등을 전수 할 계획이다.

최재영 서울상의 서울경제위원장을 단장으로 3박 4일 일정으로 마련된 이번 시장 개척단은 ▷하노이 비즈니스 상담회 ▷베트남 산업부와 간담회 ▷베트남 흥옌성인민위원회와 간담회 ▷베트남 상의 및 한인 기업인과 간담회 ▷산업시찰 등 다양한 시장개척 활동을 전개한다.

한편, 서울상의 서울경제위원회는 중소상공인의 베트남 시장 개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하반기에는 베트남 호치민 지역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