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7 13:59 (화)
한·일 고교생 스포츠 교류 통해 우호 증진
한·일 고교생 스포츠 교류 통해 우호 증진
  • 장인진 기자
  • 승인 2018.07.12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교육청, 4일간 일본 오이타현 방문 교류

[데일리그리드 충남=장인진 기자]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0일부터 13일까지 일본 오이타현교육청의 초청으로 제18회 한·일 고교생 스포츠 교류가 실시된다.

이번 교류는 충남도 선수단장인 충남도교육청 이완택 체육교육팀장과 천안고등학교 배구부 학생들과 임원 총 19명이 참여하며 일본 오이타공업고등학교 배구팀과 2차례 경기와 문화체험을 갖게 된다.

한·일 체육교류는 충남도교육청과 오이타현교육위원회의 교육ㆍ학예 교류협약으로 1999년에 시작하여 올해 18년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축구, 핸드볼, 하키 등 단체종목 중심으로 체육교류가 실시되고 있다.

양국은 국제 스포츠 교류를 통하여 경기력 향상은 물론 학생간의 우호 증진 과 문화 이해를 목적으로 상대 국가를 격년제로 상호방문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오이타현 오이타공업고등학교 배구팀 선수들이 내한해 천안고등학교와 교환 경기를 가졌으며 이를 통해 학생들의 경기력 향상은 물론 양국 선수간의 우의를 다지기도 했다. 

충남도선수단은 이번 한일 친선경기를 통한 스포츠 교류로 일본의 학교 스포츠활동 운영 현황을 살펴보고 운동부 학생들이 다양한 국제 경험을 바탕으로 자존감을 키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