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그리드
전국
전주 첫마중길 가족 물놀이장 운영기간 연장
정기환 기자  |  jeong9200@sundog.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3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링크드인 밴드 카카오톡
   
▲ 전주시
[데일리그리드]기록적인 폭염이 연일 계속되는 가운데 전주시가 전주역 앞 첫마중길에 마련한 가족 물놀이장의 운영기간을 늘리기로 했다.

전주시는 여름 이벤트 일환으로 오는 5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키로 했던 전주 첫마중길 가족 물놀이장을 방학을 맞아 물놀이장을 이용하는 어린이와 폭염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을 위해 오는 15일까지 10일간 추가 연장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또 첫마중길 가족 물놀이장에 그늘막과 몽골텐트 등 더위를 피할 수 있는 시설을 더욱 보강키로 했다.

지난달 27일 개장해 매일 오후 1시부터 오후 8시까지 가족 단위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시원한 물놀이터를 제공해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운영 중인 ‘첫마중길 가족 물놀이장’은 15m 길이의 워터풀과 워터슬라이드, 샤워터널 등 다양한 물놀이 시설과 함께 야간 콘서트 행사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공연 프로그램을 제공해 하루 평균 500여명이 찾는 도심 속 이색 피서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또한, 전주역 이용객 등 마중길을 오가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는 도심 속 물놀이장에서 시원하게 뛰어노는 아이들의 모습을 감상하며 잠시나마 더위를 잊게 만드는 힐링 공간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첫마중길 가족 물놀이장을 이용한 한 시민은 “휴가를 다녀왔는데도 날씨가 너무 더웠는데 아이들과 멀리 피서를 가지 않고도 매일 시원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어 좋은 추억을 쌓고 있다”면서 “더위를 피해 물놀이를 즐기는 잠시만이라도 아이들의 밝은 표정을 볼 수 있어 다행”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시는 가족 물놀이장 이용기간 연장으로 이용객이 더 늘어날 것에 대비해 시설 및 안전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김성수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폭염에 지친 시민들이 무더위를 이겨낼 수 있도록, 물놀이장 운영기간 연장을 결정했다”면서 “물놀이장 이용에 불편사항이 발생할 경우 즉시 대응하여 시민들이 안전하게 물놀이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
<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정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 링크드인 밴드 카카오톡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수표로 72-13, 401호 (수표동, 대한전기회관)   |  대표전화 : 070-7706-9592, 02-749-3205  |  팩스 : 02) 749-320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378  |  발행.편집인 : 장영신  |  등록일 : 2007.05.28  |  발행일 : 2007.05.30  |  청소년보호책임자: 심재형
Copyright © 2011 데일리그리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rid@dailygrid.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