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6 20:45 (화)
과천 복합문화관광단지 18.5만㎡ 그린벨트 해제
과천 복합문화관광단지 18.5만㎡ 그린벨트 해제
  • 강성덕 기자
  • 승인 2018.08.09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계획 재검토, 과천발전 연계 공공성 강화해야

[데일리그리드=강성덕 기자] 과천 복합문화관광단지 조성사업의 걸림돌이었던 개발제한구역이 해제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신창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의왕·과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10일 '개발제한구역의 조정을 위한 도시관리계획 변경안 수립지침 일부개정안'을 확정 고시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20만㎡ 이상으로 제한한 국토부 지침 때문에 과천 복합문화관광단지 조성사업이 지연됐으나 이번 개정 고시로 예외를 적용받게 됐다.

과천시가 과천동 208번지 일대 18.5만㎡의 그린벨트에 추진하고 있는 복합문화관광단지 조성사업은 당초 수도권광역도시계획 및 '2020 과천 도시기본계획'에 반영됐었으나, 2008년 11월 그린벨트 해제기준 면적이 10만㎡에서 20만㎡ 이상으로 강화되면서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신 의원은 “여러 차례 설득과 협의를 통해 마침내 지침이 개정됐다”며 “특정기업을 위한 그린벨트 해제가 되지 않도록 사업계획을 원점에서 재검토하여 과천시민에게 도움이 되는 공공성 강화방안을 강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