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1 22:20 (화)
원주시, 저단형 현수막 지정게시대 확대 설치
원주시, 저단형 현수막 지정게시대 확대 설치
  • 장영신 기자
  • 승인 2019.07.0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용 6개소 및 상업용 3개소 신설
▲ 지정면 도오개삼거리
[데일리그리드=장영신 기자] 원주시는 불법 현수막 근절 및 올바른 광고문화 정착을 위해 지난달 말 공공용 6개소 및 상업용 3개소 등 총 9개소의 저단형 현수막 지정게시대 설치를 완료했다.

전체 9개소 중 6개소는 공공용으로, 광고 효과가 높은 시청로 일원의 3개소는 상업용으로 운영되며, 7월 한 달간 시범운영을 거쳐 오는 8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신설된 게시대는 현수막이 미게시된 경우에도 배경판에 설치된 시정홍보물이 상시 노출돼 효과적인 사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천 소재보다 내구성이 우수하고 쉽게 오염되지 않는 합성지 및 비조명 플렉스 등과 같은 재질의 현수막만 게시를 허용해 보다 깨끗한 옥외광고 환경을 조성하고 광고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남기은 건축과장은 기존에 공공용으로만 운영하던 저단형 현수막 지정게시대를 상업용으로도 운영함으로써 소상공인들에게 더 많은 게시시설을 제공하는 한편, 공공기관부터 지정게시대를 사용하는 문화를 조성해 불법현수막 없는 ‘더 깨끗한 원주’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