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3 22:20 (목)
호반건설, 농어촌 상생협력 기금 2억원 전달
호반건설, 농어촌 상생협력 기금 2억원 전달
  • 김호성 기자
  • 승인 2020.11.1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중 제주도에 7,500만 원 전달
서귀포시 안덕면 일대 농촌 복지시설 구축 및 물류비 등 지원
호반건설과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제주도에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전달[사진 왼쪽부터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최승남 호반건설 부회장 사진 호반건설 제공]
호반건설과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제주도에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전달[사진 왼쪽부터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최승남 호반건설 부회장 사진 호반건설 제공]

[데일리그리드=김호성 기자] 호반건설이 농어촌과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에 힘쓴다.
 
호반건설과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하 협력재단)은 10일 제주특별자치도 제1청사 정무부지사실에서 제주도에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 김순철 협력재단 사무총장, 최승남 호반건설 부회장(대표이사)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 9일 호반건설은 협력재단에 농어촌상생협력기금 2억 원을 출연했고, 전날 출연한 기금 중 일부인 7,500만 원을 제주도에 전달했다.

 

제주도에 전달된 상생협력기금은 서귀포시 안덕면 일대 농촌 복지시설 구축과 물류비 지원, 중문색달 어촌계의 환경 개선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는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해주신 호반건설 관계자 여러분께 도민을 대표해 감사드린다"며, "농어촌의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어 줄 큰 힘이 되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승남 호반건설 부회장은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코로나 극복, 동반성장 등을 위해 계속 힘을 보태고 있다. 이번 기금 출연 등 제주지역 농어촌 발전을 위한 지원에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순철 협력재단 사무총장은 "호반건설의 기금 출연이 제주의 농어촌과 농어업인을 지원하는 데 큰 힘이 되고 있다"며 "다른 기업들도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농어촌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이 출연한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은 강원도 평창군, 경북 의성군, 충북 제천시 등에도 지원될 예정이다.

협력재단이 관리, 운영하는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은 자유무역협정(FTA)농어업 법에 근거해 FTA이행으로 피해를 입거나 우려가 있는 농어촌과 기업 간 상생협력 촉진을 지원하는 기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