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9 07:20 (토)
코로나19로 힘든 소상공인 경영안정 돕는다
코로나19로 힘든 소상공인 경영안정 돕는다
  • 김종근 기자
  • 승인 2021.05.12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까지 신청, 업체당 100만원 이내 포장·배달 지원
▲ 광주광역시_동구청
[데일리그리드=김종근 기자] 광주 동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 감소 등 극심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소상공인 포장·배달 전환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소상공인 포장·배달 전환 지원 사업은 동구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15개 업체를 선발해 배달·포장 용기 씰링 포장기계 온라인 배달료 기타 배달·포장 전환 물품 등을 업체당 100만원 이내에서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신청기한은 지난 7일부터 시작해 오는 17일까지이며 선발된 15개 업체는 동구창업지원센터에서 24일부터 3일 동안 하루 4시간씩 총 12시간 교육을 이수해야 하며 이후 컨설팅을 통해 경영 활성화에 필요한 품목을 업체에 지원해주는 방식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이번 지원이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경영난 해소를 위한 다각적인 대책을 강구해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