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2 22:20 (금)
보스, ‘QC 이어버드’용 신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배포
보스, ‘QC 이어버드’용 신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배포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9.28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이내믹한 소음 감소를 동반하는 완전 주변음 허용 모드, 사용자의 활동에 맞춘 다양한 노이즈 캔슬링 모드, 스포티파이 탭 재생, 조절 가능한 EQ 및 기기의 빠른 전환 등
사진=보스 QC 이어버드 리미티드 에디션
사진=보스 QC 이어버드 리미티드 에디션

[데일리그리드=김보람 기자] 보스는 자사의 노이즈 캔슬링 완전 무선이어폰 ‘QC 이어버드의 성능은 향상시키고 기능을 확대하는 신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28일 보스에 따르면 액티브센스™라는 보스의 독자 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어웨어 모드’를 확인할 수 있다. 어웨어 모드는 이어버드를 통해 재생되는 오디오와 주변의 소리를 자동으로 모니터링하고 조정하며 균형을 잡아 주는 기능으로, 더욱 편안하고 균형 잡힌 볼륨과 함께 일반적인 노이즈 캔슬링의 대화 모드에서 겪게 되는 큰 잡음 없이 필요한 모든 소리를 들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스포티파이의 즉시 실행을 위한 스포티파이 탭, 취향에 따라 오디오 조절이 가능한 EQ, 충전 케이스를 통한 기기 간 쉽고 빠른 연결 전환 등 사용자의 특정 활동들을 고려한 새로운 모드를 추가했다. 

 

기존 QC 이이버드의 놀라운 노이즈 캔슬링 기능과 사운드 퀄리티는 유지하되, 이번 2.0.7 버전 소프트웨어는 신규 고객은 물론 기존 고객들도 보스 뮤직 앱을 통해 무료로 업데이트 받을 수 있다.

▲ 보스의 액티브센스 기술과 다양한 노이즈 캔슬링 모드

보스가 새롭게 선보인 액티브센스 기술은 기존 QC 이어버드가 제공하는 0-10 범위의 11단계 노이즈 캔슬링 기능은 유지한다. 하지만 명확한 의미 전달을 위해 노이즈 캔슬링이 최대로 적용된 10단계와 최소인 0단계가 각각 콰이어트 모드, 어웨어 모드로 변경되며 모두 기본값으로 자동 설정된다. 어웨어 모드는 마치 귀에 이어폰을 꽂지 않은 것처럼 주변의 모든 소리를 들을 수 있다. 여기서 디지털 신호 처리 기술과 QC 마이크를 이용하여 사용자 주변의 모든 소리가 이어버드를 그대로 통과하도록 만들고, 날카로운 소음이 발생하는 동안 세상을 조용하게 만든다. 그 결과, 사용자는 근처 버스나 기차가 지나가는 순간 듣고 있던 음악이나 팟캐스트를 더 잘 듣기 위해 이어버드를 수동 조작할 필요가 없다.

또한, 사용자는 보스 뮤직 앱을 통해 특정 활동이나 장소에 어울리게끔 노이즈 캔슬링의 ‘올웨이즈 온’ 상태를 구현할 수 있다. 기본 설정 값인 콰이어트 모드와 어웨어 모드 외에도 출퇴근, 집중, 집, 음악, 야외, 휴식, 달리기, 걷기, 업무 및 운동 모드 중 두 가지를 추가 가능하다. 왼쪽 이어버드를 두 번 탭 하는 ‘토글 앤 스위치’ 방식으로 사용자의 상황이나 취향에 따라 노이즈 캔슬링 단계를 설정하며, 이 과정에서 음성 안내를 통해 자신이 어떤 모드에 있는지 확인 가능하다.

▲신규 오디오 컨트롤 기능

스포티파이 탭 재생 기능도 새롭게 추가됐다. 스포티파이 사용자가 왼쪽 이어버드를 한 번 터치해 길게 누르면, 스포티파이 앱에서 최근 재생한 곡이나 개인 플레이리스트에 접근하게 된다. 더불어 보스 뮤직 앱에서는 사용자의 취향에 맞는 EQ 설정을 선택하거나, 나아가 저음, 중음, 고음 단위로 주파수를 수동으로 조작 가능한 기능도 추가됐다.

▲ 더욱 간편해진 기기 간 빠른 전환

2.0.7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QC 이어버드와 다수의 기기 간 연결 전환이 훨씬 더 쉽고 간편해졌다. 마지막으로 페어링된 기기를 최대 7개까지 저장하므로 사용자들은 기존 연결을 수동으로 해제할 필요 없이 다른 기기에 바로 QC 이어버드를 연결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