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0 22:20 (목)
LG전자, 25인치 무안경 3D 모니터 출시
LG전자, 25인치 무안경 3D 모니터 출시
  • bowi
  • 승인 2011.12.01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D 영상 자동 최적화하는 ‘헤드 트래킹’ 기술 채용

LG전자(대표 구본준)가 무안경 3D 모니터 라인업을 강화한다.

LG전자는 지난 7월 선보인 20인치 무안경 시네마 3D 모니터에 이어 25인치 제품(모델명: DX2500)을 1일 출시했다.

LG전자는 이번에 출시한 제품에 사용자가 3D 입체영상을 보다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패럴럭스 배리어(Pallallax Barrier)’ 기술과 ‘헤드 트래킹(head-tracking)’ 기술을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패럴럭스 배리어 기술은 디스플레이 패널 사이에 막대 필터를 배치해 양쪽 눈에 좌우 각각의 영상을 인식하게 해준다. 이를 통해 사용자는 안경을 착용하지 않고도 3D 입체영상을 즐길 수 있다는 설명이다.

헤드 트래킹 기술은 제품 상단에 장착된 웹 캠(Web Cam)이 사용자의 눈 위치 변화를 실시간으로 추적해 눈 위치가 상하좌우로 이동한 만큼 3D 영상의 시청 각도와 시청 거리도 자동으로 계산해 최적으로 맞춰주는 기술이다. 사용자 눈의 움직임에 따라 자동으로 최적의 3D 영상을 보여 주는 이 기술을 통해 사용자는 특정 각도와 거리를 유지하지 않아도 3D 영상을 볼 수 있다.

또한 이 제품은 클릭 한번으로 영화, 사진, 게임 등 모든 일반 2D 영상을 3D로 변환해 즐길 수 있는 간편한 3D 변환 기능도 있다.

특히, 이 제품은 유럽 인증기관 TUV 라인란드(TUV Rheinland)로부터 업계 최초로 안경 없이 3D를 구현한다는 인증을 받았다. TUV 라이란드는 이 제품이 화면 겹침 현상이 적고 3D 명암비와 색 재현력이 훌륭하다고 평가했다.

출하가는 129만원이다.

LG전자는 내년에도 디자인과 기능을 개선, 강화한 제품을 추가로 출시해 이 시장에서 선두 자리를 확고히 할 계획이다.

LG전자의 이태권 한국HE마케팅팀 팀장은 “경쟁사가 따라 할 수 없는 독보적인 기술로 무안경 3D 시장을 이끌고, 라인업 강화에 힘써 경쟁사와의 격차를 더욱 벌릴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그리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