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9 07:20 (토)
신안군, 민박 개보수 사업 대대적 추진
신안군, 민박 개보수 사업 대대적 추진
  • 심재형 기자
  • 승인 2019.03.20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사대교 개통에 따른 부족한 숙박 시설 해결에 박차
▲ 신안군
[데일리그리드=정기환 기자] 신안군은 천사대교 개통을 앞두고 민박 개보수 지원사업을 대대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다음달 4일 천사대교 개통 후 관광객이 대거 몰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1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압해도를 비롯한 4개면에 민박 개보수 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지원자격은 지난 1월 1일 현재 주민등록이 신안군에 있고 230㎡ 미만의 주택 소유자로서 농어촌민박사업자로 지정을 받았거나 앞으로 지정을 받을 경우 해당된다.

지원규모는 100동으로 신규로 민박을 지정 받을 경우 2천만원, 기존 민박은 1천만원으로 보조율은 50%이다.

사업비는 객실 증·개축, 화장실 개·보수, 운영에 필요한 물품 구입비 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선정은 건축년도, 관광지 접근성, 친절교육 이수, 카드 사용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지원대상자를 투명하게 선정 할 계획이다.

신청접수는 이달 27일까지 해당 읍면사무소에 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천사대교 개통 후 관광객들이 많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조속히 사업을 마무리해 관광객의 불편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