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22:20 (일)
【새롬세평(世評)】"저 딴게 무슨 대통령이냐"란 막가파식 '망발'과 '기행(奇行)으로 난장판이 된 '오리무중(五里霧中)' 한국당 전당대회

김대은의 새롬세평(世評)

미디어저널대표 | 4차산업 미디어를 지향하는 미디어저널 언론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새롬세평(世評)】"저 딴게 무슨 대통령이냐"란 막가파식 '망발'과 '기행(奇行)으로 난장판이 된 '오리무중(五里霧中)' 한국당 전당대회
  • 김대은
  • 승인 2019.02.21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당, 지나치게 편향된 극우세력과 막장후보의 '지킴이' 노릇을 하면 할수록 민심과 집권은 점점 더 '너무 먼 당신'이 된다. -
▲ 문재인 '탄핵 발언' 논란으로 파문을 일으킨 자유한국당 청년최고위원 후보 김준교

 

자유한국당 전당대회가 돌아가는 모습이 점입가경(漸入佳境)이다.

변화와 개혁 미래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했던 한국당 전당대회가 국민의 여망과 기대와는 달리 후보들의 망발과 퇴행적 기행으로 국민의 공본(公憤)만 불러일으켰다.

 

전대 시작부터 논란의 중심이 된 '5.18 망언'과 '친박VS비박'간 계파간 싸움도 모자라 이제는 '망발의 끝판왕'이 연출되는 어처구니 없는 사태마저 벌어지고 말았다.

사태의 발단은 김준교 청년최고위원 후보는 현직 대통령을 향해 "저 딴게 무슨 대통령이냐","문재인은 현직 대통령이 아니다"라는 '저주의 굿판'을 벌인 것에 대해 파문이 일파만파 일고 있다.

아무리 강경한 극우 당원들의 표를 얻기 위한 발언이라지만 보수의 품격이라고는 손 톱 만큼도 찾아 볼 수 없는 난장판 전당대회로 변질되고 말았다.

이런 망발과 기행(奇行)은 한국 정치사에서 그 유례를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반민주주의 행태로 설상가상 태극기 부대 등 강경 극우세력들은 당 대표 합동연설회장에 몰려와 욕설과 고성으로 전대 판을 흔들고 있지만 정작 후보들은 이들의 눈치만 슬슬 살피면서 표계산에만 골몰하는 등 능력과 정체성마저 의심케 하고 있다.

소수의 극단적인 목소리가 온건한 다수를 압도하는 비정상적인 사태가 그치지 않는 상황에서 변화와 쇄신을 통해 건전한 보수 세력의 재결집을 이끌어갈 새 지도부가 선출되기를 기대했던 2.27 전당대회를 차라리 중단하는 것이 바람직 하다.

전당대회가 일부 극우세력들의 놀이터로 변질되어 갈수록 한국당은 물론 정치권 전체적으로도 불행한 일이 아닐 수 없다.

대한민국 헌법체계 및 민주주의 체제에 역주행한 이런 상태에서 한국당 새 지도부가 선출된다고 해도 내년 총선에서 집 떠난 보수 세력을 제대로 안을 수 있을는지 걱정이다.

한국당은 소수의 강경한 극우세력을 대표하는 태극기 부대 정당이 아닌 시장질서와 인권과 복지를 존중하는 자유민주주의 정당이다.

진정으로 한국당이 보수 정치세력의 구심점이 되기 위해선 해야 할 일이 많이 남아 있다.

우선, 한국당=박근혜란 등식을 과감히 떼어 내고, 친박 비박이란 패거리 정치에서 벗어나야 비로소 한국당은 산다.

금도를 넘어선 검증되지 않은 후보와 지나치게 강경한 극우 세력과도 일정한 거리를 유지해야 한다.

전당대회가 저질 정치인들과 과격분자들의 놀이터로 전락돼선 안 된다.

언제까지 고장난 레코드판이나 돌리며 과거의 향수에만 젖어 흘러간 옛 노래만 연장 불러 제낄 것인가?

이 모든 책임의 근본 원인은 저질 정치인들이 막말과 망언을 마음껏 내뱉도록 멍석을 깔아준 한국당 지도부, 아니 한국당이 떠안아야만 한다.

전당대회가 막장으로 치닫을수록 한국당은 보수의 대안세력으로서, 수권정당으로서 더 이상 설 자리가 없다.

혐오스런 망발로 보수를 욕되게 한 김준규 같은 저질 후보자를 지금이라도 즉각 사퇴시켜야만 한다.

만일 최고위원 자격 조차 없는 김준규 같은 저질 정치인이 최고위원으로 자격이 있다고 생각한다면 한국당은 공당으로서 더 이상 자격이 없다.

분명히 말하지만 한국당은 한 쪽으로 지나치게 한쪽으로 편향된 극우세력과 막장 후보의 지킴이 노릇을 하면 할 수록 민심과 집권은 점점 더 '너무 먼 당신'이 된다는 사실을 명심하길 바란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