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3 16:27 (금)
펜타시큐리티 “DB암호화, 시장 전망 밝다”
펜타시큐리티 “DB암호화, 시장 전망 밝다”
  • 최한기 기자
  • 승인 2014.04.16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펜타시큐리티 이석우 대표

펜타시큐리티시스템은 16일 ‘디아모 출시 10주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그동안의 성과를 발표하는 자리에서, “지난 2004년 DB 암호화 제품 디아모를 출시 이후 2100여 고객사를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설명에 따르면 지난 2011년 1월 개인정보보호법 발효 이후 2년 동안 나라장터 조달 구매 평균 점유율 46%를 차지하고 있으며, 처음에는 DB 암호화 시장이 없어 어려웠지만 지금은 데이터 파일 뿐 아니라 기업들이 자동차나 중요한 시스템에도 암호화를 적용하고 있어 매년 성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펜타시큐리티 이석우 대표는 “사이버공격의 최종 목적은 대부분 주요 정보 탈취이기 때문에 정보를 보호하는 가장 핵심적인 방법이 암호화”라며 “예전에는 공공기관이나 비밀 정보가 많은 기업에서만 암호화를 시행했지만 지금은 개인 병원에서도 암호화를 적용할 만큼 대중화되고 있어 향후 성장 전망도 밝다”라고 말했다.

 

김덕수 상무는 "단순 DB암호화가 아니라 키관리서버를 중심으로 여러 레벨에서 암호화를 통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것이 펜타시큐리티의 강점"이라며 "자동차나 사물인터넷(IoT) 등에도 디아모가 확대·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암호화 키관리는 국내외 DB뿐 아니라 금융인프라, 비즈니스솔루션, 타 암호화솔루션과의 키 연계 및 관리 분야로 발전시켜나가겠다”라고 계획을 밝혔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