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0 16:38 (목)
손석희 무혐의 결론, 폭행은 다시 검토
손석희 무혐의 결론, 폭행은 다시 검토
  • 정세연
  • 승인 2019.05.22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석희 JTBC 대표이사(왼쪽)와 프리랜서 기자 김웅 (사진= 연합뉴스 제공)
손석희 JTBC 대표이사(왼쪽)와 프리랜서 기자 김웅 (사진= 연합뉴스 제공)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손석희 JTBC 대표이사의 배임 혐의에 대해 경찰이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22일 수사당국에 따르면 서울 마포경찰서는 손석희 대표의 배임 혐의는 불기소 의견을 내고 폭행 행위는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프리랜서 기자 김웅(47)씨가 손 대표를 폭행치상 혐의로 고소했지만 상해 정도가 심하지 않다고 판단해 폭행 혐의를 적용했다. 검찰은 상해로 볼 수 있을지 다시 검토할 계획이다.

 

당시 김웅은 지난 1월 10일 오후 11시 50분께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한 일식 주점에서 손 대표가 폭행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손 대표는 "김씨가 불법적으로 취업을 청탁했으나 뜻대로 되지 않자 오히려 협박한 것"이라며 검찰에 공갈미수·협박 혐의로 그를 고소해 경찰은 공갈미수 혐의를 적용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장기정 자유청년연합 대표는 손 대표가 김씨에게 용역 사업을 제안한 것이 회사에 손해를 끼치는 배임에 해당한다며 배임 혐의로 손 대표를 고발했었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