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9 16:39 (수)
김정섭 공주시장, 모내기 일손지원 농업인 격려
김정섭 공주시장, 모내기 일손지원 농업인 격려
  • 이태한 기자
  • 승인 2019.05.27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앙기 직접 몰며 모내기 체험 농민 애로사항 청취
▲ 김정섭 공주시장, 모내기 일손지원 농업인 격려

[데일리그리드=이태한 기자] 김정섭 공주시장이 지난 25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모내기 작업에 직접 참여하고 주민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김 시장은 이날 신풍면 산정리 이부형씨의 논을 찾아 직접 이앙기를 몰아보며 모내기를 실시하는 등 농업인의 노고를 체험했다.

이어 인근 주민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고 어려운 농촌 현실 속에서 한해 농사를 시작하는 농민들을 격려하고, 마을 현안 및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김 시장은 이 자리에서 “올 한해 풍년 농사를 기원 한다”며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정책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농가 소득안정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주시의 올해 벼 재배 계획면적은 6000ha로 현재 25%이상 모내기가 진행되고 있으며, 6월 10일경 1모작 모내기가 완료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시는 올해 22억 원의 예산을 지원해 벼 재배농가에 못자리용 인공상토와 벼 육묘상자 처리제, 이삭거름, 도복경감제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