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2 19:20 (일)
‘2019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 강원-부천 선수단 대상 올바른 생명나눔 교육 실시
‘2019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 강원-부천 선수단 대상 올바른 생명나눔 교육 실시
  • 이승재 기자
  • 승인 2019.06.24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프로축구연맹과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 부천 선수단을 대상으로 ‘올바른 생명나눔,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과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 부천 선수단을 대상으로 ‘올바른 생명나눔,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데일리그리드=이승재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과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하 ‘기증원’)이 지난 19일 강원, 21일 부천 선수단을 대상으로 ‘올바른 생명나눔,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연맹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연맹과 기증원, 질병관리본부가 펼치고 있는 ‘2019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2019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은 K리그 구성원들이 장기-조직기증에 앞장서고, 나아가 K리그를 통해 우리 사회의 장기-조직기증 문화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연맹과 기증원은 강릉에 위치한 강원FC 클럽하우스를 방문해 교육을 시행했다. 주장 오범석과 정조국, 신광훈 등 강원의 일부 선수들은 올바른 생명나눔에 동참한다는 의사를 표시했다.

이틀 뒤 부천 선수단 교육에 참석한 한 선수는 ‘평소에 알지 못했던 생명나눔에 대해 충분히 알 수 있었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지난 4일 상주상무(국군체육부대) 선수단 교육부터 시작된 구단 순회교육은 부산, 대전, 경남, 포항, 강원, 부천까지 7개 구단 방문을 마쳤고, 내달 7월까지 K리그 22개 전 구단의 선수단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연맹은 생명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K리그 생명나눔대사’ 김병지를 모델로 한 공익광고 전광판 송출, 경기장 현장 홍보 활동 등 생명나눔캠페인 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