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15:08 (화)
[속보] 강지환 구속영장 발부 "증거인멸 우려"
[속보] 강지환 구속영장 발부 "증거인멸 우려"
  • 정세연
  • 승인 2019.07.12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강지환 (사진= 연합뉴스 제공)
배우 강지환 (사진= 연합뉴스 제공)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가 스태프 여성 2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한성진 영장전담판사는 이날 오후 강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담당 판사는 "증거 인멸 우려가 있다"고 발부 사유를 밝혔다.

 

배우 강지환은 지난 9일 A 씨와 B 씨 등 자신의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여성 2명과 경기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 씨를 성폭행하고 B 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강지환은 오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한 뒤 호송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취재진에게 "피해자들께 죄송하다"고 심경을 전했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