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8 22:20 (월)
[주가분석] 현대건설기계, 고정자산 감소로 아쉬운 실적 기록-신한금융투자
[주가분석] 현대건설기계, 고정자산 감소로 아쉬운 실적 기록-신한금융투자
  • 이승재 기자
  • 승인 2019.07.26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가차트. 사진 = 신한금투
주가차트. 사진 = 신한금투

[데일리그리드=이승재 기자] 현대건설기계이 2Q 아쉬운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고정자산 감소때문인 것으로 예상된다.

2Q 실적은 매출액 8404억원, 영업이익 504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8.9%, 32.9% 감소하며 기대치를 하회했다.

이에 대한 원인으로는 협력업체 파산으로 인한 192억원의 대손충당금 설정과 영업외로는 미국 환경규제 위반과 관련한 충당금 3500만 달러가 설정됐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 된다.

 

황어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26일 현대건설기계에 대해"현지업체들 약진으로 중국 매출액은 2441억원(-5.0%)으로 감소했지만 중대형 위주의 고마진 제품 판매 전략을 통해 마진은 방어한 것으로 보여진다“며 ”인도 시장은 총선 이슈로 매출액이 698억원(-14.9%)로 축소됐지만 반면 선진국 시장은 미국·유럽 건설 경기 호조로 매출 반등(+0.9%)에 성공했다“고 분석했다.

황 연구원은 올해 실적 예상과 관련 "2019년 매출액 3.2조원(-0.4%), 영업이익 1979억원(+1.8%)이 전망된다"며 "북미, 인도, 유럽 시장 성장 하반기 성장이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아울러 "북미 매출액은 4689억원(+18.5%)이 전망된다"며 "소득개선 및 금리 인하를 바탕으로 고정자산 투자가 확대되고 있고 하반기에는 트럼프 정부의 인프라 투자도 집행될 전망"이라고 관측했다.

상반기 인도 시장 판매량은 3.9% 감소했는데 8월 이후부터는 모디 정부의 인프라 투자로 상반기 이연 수요까지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글로벌 경기 침체에 따른 고정자산 증가율 하락, 중국 굴삭기 판매량의 높은 기저는 우려되는 부분"이라면서도 "인도 시장의 성장 잠재력이 기대된다. 인도 시장 시장 점유율 2등 업체로 8월 인도 시장 반등에 따른 수혜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투자의견은 매수로 유지했지만 목표주가를 4만원으로 하향 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