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3 22:20 (월)
금천구, 청소년·부모를 위한 ‘써머 힐링 프로그램’

노익희의 노익희칼럼

BUK인재교육원 | 노익희 선임기자는 30여년간 신문편집과 취재활동을 해온 베테랑 기자로 정치, 경제, 교육, 사...

금천구, 청소년·부모를 위한 ‘써머 힐링 프로그램’
  • 노익희
  • 승인 2019.07.3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 구청 다목적실에서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학부모 위원 연수(1차)’가 진행됐다.
지난 6월 구청 다목적실에서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학부모 위원 연수(1차)’가 진행됐다.

[데일리그리드=노익희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여름방학을 맞아 청소년, 보호자 및 지역 주민이 자기 돌봄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써머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금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진행하고 있는 ‘써머 힐링 프로그램’은 청소년 심리지원 프로그램, 부모성장 집단상담,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학부모 위원 대상 연수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다.

‘청소년 심리지원’은 심리·정서적 위기를 겪고 있는 만 9세~24세 청소년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심리상담, 심리검사 및 치료 등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현장에서 진행하는 ‘찾아가는 상담’도 가능하다.

 

‘부모성장 집단상담’은 오는 8월 29일부터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금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 ‘엄마도 엄마가 처음이라’는 주제로 총 6회기 동안 진행한다. 자녀와 긍정적 소통을 원하는 부모라면 누구든 참여 가능하다.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학부모 위원 연수’는 학교폭력 발생 시 피해학생의 보호와 가해학생에 대한 선도 및 징계사항 등을 심의하는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소속 학부모 위원들의 위기문제 대응능력과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이다. 8월 27일(화) 오전 10시 30분 금천구청 지하1층 다목적실에서 진행된다.

한편, 금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 전문 구립 상담기관’이다. 2004년 처음 문을 열어, 연간 1,200여명의 청소년을 대상으로 15,000여건 심리 상담·검사·치료 등 통합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