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3:52 (화)
한국마사회, 말산업 선진국 해외연수 실시
한국마사회, 말산업 선진국 해외연수 실시
  • 윤정환 기자
  • 승인 2019.10.0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38명 및 인솔교사 4명 대상...두팡 마사학교서 2주 교육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데일리그리드=윤정환 기자] 한국마사회는 7일 선진기술 습득을 통한 기초인력 역량 강화를 위해 말산업 전문인력 양성기관 학생들의 선진국 해외연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연수는 지난달 30일부터 시작됐으며 오는 11월 22일까지 8주간 진행된다.

올해 연수는 말산업 전문인력 양성기관 학생 38명과 인솔교사 4명을 대상으로 하며, 참가자들은 4개조로 나뉘어 프랑스 아하 두팡(Haras du Pin) 국립 마사학교에서 2주간의 교육을 받는다. 

 

프랑스 아하 두팡 국립 마사학교는 프랑스 말산업 육성 담당 공공기관 IFCE 산하 국립 전문 말산업 직업교육기관이다. 생산·육성·조련·승마·마차·장제·마구제작 등 다양한 말산업 분야에 대한 실습시설과 전문교관을 보유한 국립학교로서 한국 학생들에게 해당 기술을 전파할 예정이다.

이번 해외연수는 승마장 견학 등 단순 탐방교육을 축소하고 승마강습, 마차강습 등 프랑스만의 선진기술 실습교육을 확대하였으며, 1차 양성 인솔교사의 기승능력 향상과 지도역량 강화를 위해 교사를 위한 승마실습과 1:1코칭 시간이 새롭게 추가됐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말산업 선진국 해외연수로 양성기관 학생들에게 말산업 미래비전을 제시하고 다양한 말산업 직업체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학생들의 말산업 분야 진로선택에 동기부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