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3 13:21 (수)
해경 퇴직공무원, 해안방제훈련 외부평가위원으로 활동
해경 퇴직공무원, 해안방제훈련 외부평가위원으로 활동
  • 민영원
  • 승인 2019.10.2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퇴직 해안방제 전문가 현장에서 노하우(Knowhow) 전수 -
사진=중부해양경찰청,해안방제기술 컨설팅 전문위원
사진=중부해양경찰청,해안방제기술 컨설팅 전문위원
[데일리그리드=민영원] 중부지방해양경찰청(청장 구자영)은 21일부터 실시하는 해안방제훈련에 인사혁신처 주관‘퇴직공무원 사회공헌사업(Know-how+)의 일환으로 해안방제기술 컨설팅 전문위원을 초청해 해안방제훈련 평가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컨설팅 전문위원 구성 : 해안방제분야 5명, 예방지도 분야 1명
올해부터 처음 시행하는 방제훈련 외부평가위원 제도는 해양오염방제분야의 전문성을 갖춘 해안방제기술 컨설팅 전문위원으로 하여금 일선현장에서 시행하는 방제훈련 과정을 관찰하고 객관적인 분석·평가를 통하여 문제점 및 개선사항을 도출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들은 10월 21일부터 태안을 시작으로 11월 7일 평택까지 이어지는 해안 방제훈련에 참석할 예정이며, 해안오염조사·평가, 해안지형별(모래·자갈· 암반 등) 특성에 맞는 방제조치, 방제기자재 보급소·폐기물 임시보관소 설치·운영 등 최적의 해안방제전략 수립·시행 과정을 평가할 방침이다.
 
구자영 중부해경청장은“해안방제기술 컨설팅 전문위원들의 축적된 방제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진행한 훈련평가 결과를 적극 반영하여 훈련의 내실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