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4 16:20 (토)
경상북도 도자기 문화축전 경주에서 열려
경상북도 도자기 문화축전 경주에서 열려
  • 최효정 기자
  • 승인 2019.11.26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27일 ~ 12월 2일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 문화센터 1층
▲ 2019 경상북도 도자기문화축제 리플렛

[데일리그리드=최효정 기자]경상북도는 올해로 11회째를 맞는‘경상북도 도자기 문화축전’을 오는 27일 오후 5시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 문화센터 전시관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는 12월 2일까지 6일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도자기 문화축전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경상북도 도예협회가 주관하며 경북의 주요 도예작가들이 참여했다. 달항아리, 찻그릇을 비롯해 조형작품, 생활용기, 관광상품 등 우수 출품작 100여점을 전시한다.

대한민국 도예명장인 문경의 천한봉, 경주의 배용석, 경북 지방무형 문화재 백영규 선생의 작품을 비롯해 도자기 최고장인 이희복, 김재철 작가 등 평소 접하기 어려운 지역 대표 도예가들의 주옥같은 작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보기 드문 기회로 경북 도예문화의 우수함을 확인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행사 기간 중에는 상주요 고윤길 작가의 연지시연과 양인학도예 양인학 작가의 달항아리 시연 등 도자기 제작시연 회원 워크숍이 함께 열려 경북 도자산업의 판로확대와 회원 상호 간 교류협력 방안을 모색해 나갈 자리가 될 전망이다.

아울러 경상북도 우수 도예업체 전시 판매전을 비롯해 도자기 물레체험, 나만의 찻잔 만들기, 도자기 초벌그림 그리기, 우리가족 그리기 등 도예체험 교실이 함께 펼쳐진다.

한재성 경북도 문화예술과장은 “상시 개장하는 경주문화엑스포에서 6일간 열리게 되는 경북도자기문화 축전 기간 동안 많은 분들이 방문하셔서 우리지역 전통도예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 도공들의 흙의 향수를 일깨우고 손끝으로 빚어낸 도자기의 고아한 예술적 향취를 마음껏 느껴보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