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4:53 (금)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장애인시설 위문해 '사랑나눔'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장애인시설 위문해 '사랑나눔'
  • 한겨레
  • 승인 2019.12.04 0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은 3일 장애인시설을 방문해 '생필품과 과일'을 전달하고 사랑나눔을 실천했다.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은 3일 장애인시설을 방문해 '생필품과 과일'을 전달하고 사랑나눔을 실천했다.

[데일리그리드=한겨레]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은 3일 장애인시설을 방문해 '생필품과 과일'을 전달하고 사랑나눔을 실천했다.

그룹은 연말을 맞아 충남 반야선원 혜선스님과 충남 보령시 김가네 전통사골 수제비 이주 대표의 후원으로 경기도 남양주시 수동면 입석리 소재 사회복지시설 두리원(원장 김선숙)을 위문했다.
 
주광선 홍보대사는“세계 장애인의날을 맞아 남양주 장애인시설 두리원에 선물을 전달하게 돼 기쁘고 행복한 시간을 함께했다”면서“반갑게 맞아주고 기뻐하는 장애우들을 보며 보람을 느꼈다. 새해에도 열심히 봉사를 해야 하겠다”고 말했다
 
한옥순 회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밝고 건강한 사회가 되는데 작은 보탬이나마 되기 위해 ‘나부터’라는 생각으로 봉사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며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봉사를 지속적으로 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에게 참여를 전개하는
캠페인도 벌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은 사랑의 김장담그기, 소외계층 무료급식, 사랑의 연탄나르기, 각종 시설 위문 봉사, 삼계탕 대접, 위안부 할머니 시설 나눔과 청소 봉사 등 다양한 분야의 나눔활동을 실천해 오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