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3 16:49 (목)
우리종합금융, 모태펀드 위탁운용사에 첫 선정
우리종합금융, 모태펀드 위탁운용사에 첫 선정
  • 김호성 기자
  • 승인 2019.12.12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적인 혁신성장 지원으로 벤처생태계 선순환에 기여

[데일리그리드=김호성 기자] 우리종합금융은 11일 모태펀드 운용기관인 한국벤처투자가 주관한 2019년 제5차 정시 출자사업 중 ‘LP지분유동화 부문’ 위탁운용사로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우리종합금융은 이번 출자사업에 포스코 기술투자와 공동운용사(GP)로 참여했으며, 모태펀드의 출자액을 기반으로 연내 최소 250억원 규모의 1호 블라인드 펀드 결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운용사 선정은 우리은행과 우리종합금융이 통합 구축한 기업투자금융(CIB) 체계를 활용해 벤처투자 분야에서 이뤄낸 첫 성과다. 향후 지속적인 벤처펀드 운용사업을 확대해 혁신성장 지원체계를 구축하는 것은 물론, 벤처투자 활성화 및 벤처생태계를 강화하는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종합금융이 선정된 ‘LP지분유동화 부문’은 기존 벤처펀드에 출자한 일반출자자(LP)의 출자지분을 인수하는 것을 주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를 통해 LP출자지분의 조기 회수 가능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향후 벤처펀드 LP출자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종합금융 관계자는 “이번 운용사 선정을 계기로 향후 벤처펀드 결성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며 “우리금융그룹이 벤처생태계의 선순환구조 확보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