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19:20 (토)
KT, Seezn 실시간 채널 210여개로 확대
KT, Seezn 실시간 채널 210여개로 확대
  • 강성덕 기자
  • 승인 2019.12.19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콘텐츠 강화해 방송 하이라이트 영상 최다 확보
국내 방송사 및 제작사와 협업해 오리지널 콘텐츠 늘려
[KT의 모바일 미디어 서비스 Seezn(시즌)의 로고 이미지 KT 제공]
[KT의 모바일 미디어 서비스 Seezn(시즌)의 로고 이미지 KT 제공]

[데일리그리드] KT(회장 황창규)가 Seezn(시즌)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채널을 210여개로 확대하고 방송 하이라이트 영상을 연간 7만여편 이상 확보하는 등 볼거리 강화를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19일 밝혔다.

KT는 오는 20일부터 Seezn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채널에 CJENM ‘티빙’의 NVOD(Near Video On Demand, 고객이 특정 시간에 가상채널을 통해 실시간 방송을 VOD 형태로 보는 서비스) 채널 100여개를 추가한다. 이 NVOD 채널은 유료상품에 가입하지 않은 고객도 Seezn에 로그인만 하면 누구나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CJENM과 JTBC의 방송 하이라이트 영상도 연 7만여편 이상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별도의 포털 검색이나 방송사 사이트 접속 없이도 Seezn 앱 한 곳에서 본편은 물론 하이라이트 영상까지 모두 감상할 수 있어 고객 편의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 하이라이트 영상도 Seezn 앱에 로그인한 고객에게 무료로 제공된다.

 

KT는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이기 위해 국내 방송사 및 제작사와 협업해 젊은 층의 호응을 이끌 오리지널 콘텐츠를 늘려나가고 있다.

올 한해만 50개 이상의 타이틀을 제작했으며, KT의 통신 기술과 미디어 역량이 접목된 실험적인 콘텐츠도 폭넓게 시도하고 있다. Seezn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즐겨보는 시청자는 20대 여성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장르별로는 트렌디한 웹 감성의 연애물이 인기를 얻고 있다.

KT는 Seezn의 5G 기반 양방향 미디어 기능도 강화할 방침이다.

지난 3일 Seezn 뮤지션 라이브를 통해 방송된 ‘싱스테이’ 재환 편의 경우, Seezn 출시 이전 대비 시청 횟수 5배 이상, 채팅 건수와 ‘좋아요’ 호응이 20배 이상 상승하면서 소통형 방송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뮤지션 라이브는 시청자 수의 절반 이상을 10대와 20대가 차지하고 있어 젊은 층이 적극적인 서비스 참여를 보이고 있다.

한편, KT는 Seezn 출시 2주만에 ‘시즌 믹스 플러스(월 1만3200원, VAT 포함)’ 가입자 10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한 달간 무제한으로 볼 수 있는 콘텐츠 팩과 최신 VOD를 즐길 수 있도록 2만2000원 상당의 캐시를 제공하는 동시에 지니뮤직의 스마트 음악감상까지 한 번에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KT 모바일 고객은 시즌 믹스 플러스 상품을 2000원 할인된 금액 1만1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KT 뉴미디어사업단 김훈배 단장은 “Seezn은 지상파, 종편, 케이블 방송을 하나의 앱에서 볼 수 있다는 강점과 더불어 지니뮤직의 음악감상까지 결합해 고객 편의성 측면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이용 고객들의 목소리에 더 귀 기울이고 콘텐츠 강화에 힘써 고객 만족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