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6 16:57 (월)
15번째 확진자, 43세 남성 수원시민...4번째 확진자와 밀접촉자
15번째 확진자, 43세 남성 수원시민...4번째 확진자와 밀접촉자
  • 정진욱
  • 승인 2020.02.02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염태영 수원시장 페이스북
사진= 염태영 수원시장 페이스북

[데일리그리드=정진욱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은 2일 페이스북을 통해 "장안구 천천동 다가구 주택 거주자(43세 남성)가 감염증 확진 환자로 판정됐다"며 "이 사람과의 접촉자, 방문지, 동선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 남자는 1월 20일 중국 우한 방문 후 국내 4번째 확진 환자(평택시 거주·1월 27일 확진)와 같은 비행기로 귀국해 29일 밀접접촉자로 분류됐으며, 수원시가 자가격리 대상자로 모니터링을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2월 1일 오후 발열과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자 이 남자가 본인 차량으로 장안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했고, 국군수도병원에 이송 격리된 뒤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수원시는 확진 환자가 밀접하게 접촉한 사람과 방문한 곳, 동선 등을 파악해 확인되는 대로 관련 내용을 신속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jjubika@sundog.kr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