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31 05:01 (화)
LG전자, 중국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
LG전자, 중국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
  • 강성덕 기자
  • 승인 2020.02.0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이사회에서 '리코 창안 유한회사'에 매각 결정

[데일리그리드] LG전자는 7일 이사회를 열고 중국 베이징 천안문 광장 인근 트윈타워를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이사회에서 LG전자는 LG 홀딩스 홍콩[LG Holdings (HK) Ltd]에 대한 보유 지분 전량(49%)을 싱가포르 투자청이 지분 100%를 소유하고 있는 '리코 창안 유한회사'에게 매각키로 했다고 밝혔다.

LG 홀딩스 홍콩은 베이징 트윈타워를 소유, 운영하고 있는 베이징타워법인의 지분을 100% 소유하고 있다.

LG전자가 보유한 LG 홀딩스 홍콩의 지분 49%에 대한 매각금액은 39.4억 위안(한화 약 6,688억 원)으로 2005년 준공, 대지 3939평, 연면적 4만5460평, 지상 31층, 지하 4층 규모의 2개동이다.

LG전자는 글로벌 경기의 불확실성을 대비해 유동성을 확보하고 미래 성장동력에 대한 투자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난해 하반기부터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을 추진해 왔다.

LG전자는 이달 중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4월 말까지 이번 거래를 완료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